뮤지션 Jerry.k(제리케이)님의 신곡, 「Parade」 들어보셨나요? 

 

서울퀴어퍼레이드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발표하셨는데요. 흥겹고☺ 감동적♡이며 솔직☆하기까지! 한 곡에 다 담겼습니다♬

 

게다가 작년 한국퀴어영화제의 개막식 무대를 빛내주신 SLEEQ(슬릭) 님까지 작업에 참여하셨다고 하니, 안 들어볼 수 없겠죠?

 

서울퀴어퍼레이드를 일주일 앞둔 초여름 밤, Parade 와 함께 부푼 마음으로 설레어보아요▶

 

 

 

▶ 서울퀴어퍼레이드 후원하기http://sqcf.org/donate

▶ 서울퀴어퍼레이드 문의하기: parade.kqcf@gmail.com

 

 

 

▶ 유튜브에서 듣기https://youtu.be/ACQpW_RMUOM

 

 

 

 

▶ 가사 읽기(출처: DAZE ALIVE):

 

HOOK

Bring bring 데려와 데려와

Bring bring and we gon’ be alright

이 길을 같이 걷네

나란히 가는 거야 parade

(x2)

 

VERSE 1

거기 좀 비켜나셔

습습 후 숨 깊게 마셔

밑창이 느끼는 차도의 감촉

앉아있던 심장 뛰게 만들어

축제야 축제 깃발 나오게

Selfie 한 장 찍고 나서 

Booth to the booth

쥬스에서 fruit cocktail 하나 마시고 가셔

Uh uh 오늘 여기 모이기까지 넘 많은 장애물과 방해물을 넘어왔지

Uh uh 같은 생각 가진 이가 만나는데 왜 이런 가시밭길을 걸어가지

Uh uh 저기 길 건너에 헛소리 높이는 분들은 들으라지

Uh uh 구하는 일을 하는 이는 우리 쪽이지 사람을 낚는 그물같이

 

HOOK 2

We walk this city of Seoul

이 거친 길을 접수

참 멋진 일이야

하나 둘 셋 dance

 

REPEAT HOOK 1

 

REPEAT HOOK 2

 

VERSE 2

원래 걷지 못하는 길을 걸을 수 있다는 기분 정말로 속 시원

금지된 것의 금기를 푸는 일을 이름조차 잊히는 이들이 하니 거의 기적

세상은 이들을 자주 잊어 아니 일부러 습관적으로 지워

오늘만큼은 콧대의 높일 높이고 기도하기도 했던 속삭임 대신 소릴 키워

(Dance) 이 선 안으로 들어와 발바닥을 바닥에서 조금 띄워봐

심장의 bpm 올릴 튠을 틀고 앞 사람 발자국 따라서 똑같은 춤을 춰봐

(Dance) 우리들의 춤은 저항 투항할 생각 없으니 멈추지 않고 부활

중간에 그만할 거였담 시작도 안 했을 거야 그러니 무한대의 에너질 투하

 

 

OUTRO

We walk this city Gwangju

We walk this city Jeonju

We walk this city Jeju

We walk this city Daegu

We walk this city of Seoul

We walk this city Incheon

We walk this city Busan

We walk we walk

[제17호_News] 2016년 6월 11일 이후의 이야기 (다시, 봄)

2016년 6월 11일 이후의 이야기 (다시, 봄) 미국 백악관, 성소수자 정책 페이지 삭제(2017년 1월 21일, 현지시간) 출처: Gay Star News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취임하면서 본격적인 '오바마 지우기'에 나섰습니다. 이에 따라 whitehouse.gov/lgbt 주소로 접속하면 페이지를 찾을 수 없다는 화면이 나오게 되었습니다. LGBT를 위한 정책도 덩달아 찾을 수 없게 되었군요. 이어 2월 12일, 트럼프 정부는 ‘성전환 학생의 화장실 사용 권리를 보호하라’는 취지의 오바마 지침을 폐기하고 성전환 학생이 자신의 성정체성에 맞게 화장실, 탈의실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 연방정부 지침에 제동을 건 법원의 결정을 그대로 수용하기로 했습니다. “성소수자 인권을 배제하는 정치인은 필요 없습니다!”(2017년 2월 16일) 출처: 성소수자가족구성권보장을위한네트워크 "성소수자차별반대무지개행동"과 "성소수자가족구성권보장을위...

2017-07-10 17:37

[제17호_People] 글로우 키친 사장, 프라이빗 비치 팀장! 이중생활자 이든

글로우 키친 사장, 프라이빗 비치 팀장! 이중생활자 이든 이든님은 퀴어문화축제의 애프터파티 "프라이빗 비치 Private Beach"의 팀장이시면서, 글로우 키친을 운영하고 계신다. 한때 게이씬의 인기 그룹이었던 "스파이크"의 멤버이기도 하셨다. 이번 퀴어퍼레이드(7월 15일 서울광장)에서는 1번 차량에서 퍼레이드의 선두를 화려한 퍼포먼스로 장식할 예정이시다. 은석: 안녕하세요, 이든님! 이든님은 퀴어문화축제 파티팀("프라이빗 비치 Private Beach")의 팀장이기도 하고, 운영하고 계신 글로우 키친의 이름으로 후원해주기도 하십니다. 이든님과 퀴어문화축제가 어떻게 연을 맺었는지 알고 싶어요. 이든: 퀴어문화축제와 처음 연을 맺었던 때는 2013년 제14회 퀴어문화축제 때였어요. 그때 거의 전라의 모습으로 팸플릿 모델로 나섰죠. 그다음 해에는 스파이크가 우연한 계기로 퀴어퍼레이드의 선두차량(차량은 아니었고 리어카?)에 서게 되었죠. 머리에 ...

2017-07-10 17:24

[제17호_People] 종로3가의 대표적인 게이바 "프렌즈"의 천정남님 인터뷰

종로3가의 대표적인 게이바 "프렌즈"의 천정남님 인터뷰 천정남님은 종로3가의 게이 바 프렌즈를 운영하고 계시고, 매해 퀴어문화축제를 비롯한 성소수자 단체들에 적지 않은 금액을 후원해주고 계신다. 또한 성소수자 인권운동의 1세대 활동가이시기도 하다. 이러한 그의 이력 때문에, 프렌즈는 성소수자 인권운동의 사랑방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은석: 천정남님께서는 퀴어문화축제를 비롯한 성소수자 단체들에게 늘 적지 않은 금액을 후원해주시는데요. 이런 질문 이상하시겠지만, 이렇게 적극적으로 후원하는 이유가 따로 있으신가요? 천정남: 후원은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성소수자 인권운동은 우리 삶을 좀 더 나아지게 하고, 인권운동이 진행되기 위해서는 단체들이 필요하고, 그 단체들에게는 활동가들이 필요하니까요. 활동가들이 열심히 활동하려면 재정적인 뒷받침이 되어야하고요. 후원할 수 있는 사람들이 후원을 하는 건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2017-07-10 16:40

[제17호_People] 마마무의 퀴어 팬덤 "무지개무무"의 퀴어문화축제 후원 달성기

마마무의 퀴어 팬덤 "무지개무무"의 퀴어문화축제 후원 달성기 지금은 마감되었지만 제18회 퀴어문화축제에서는 후원활동의 일환으로 팸플릿에 싣게 될 광고를 모집했습니다. 이때 홍보팀에서 모임후원의 예시를 들면서 '마마무 팬모임'이어도, '나만 고양이 없어 모임'이어도 무방하다는 예시를 들었는데요. 이 한 줄의 예시가 계기가 되어, 마마무 팬 분들 중 "무지개무무"라는 이름으로 굉장히 큰 단위의 후원을 해주신 분들이 계셨습니다. (감사합니다 흙흙..) 그래서 축제 전 마지막 뉴스레터에 이런 이야기들을 싣고자 무지개무무님들 과의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출처: 무지개 무무 트위터 Q. 안녕하세요 무지개무무님들! 먼저 제18회 퀴어문화축제에 굉장히 큰 단위의 후원을 해주신 것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축제 측은 모임후원을 홍보하며 '마마무 팬모임'의 단위로도 후원을 할 수 있다고 예시를 들었던 것이 계...

2017-07-10 1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