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18.0908) 인천퀴어문화축제를 폭력과 불법으로써 방해한 혐오세력과 방관으로써 이를 도운 경찰은 지탄을 받아 마땅합니다.

 

이른 아침부터 시작된 혐오세력의 폭력은 밤늦도록 끊이질 않았고, 경찰은 이를 방관하며 오히려 인천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측에 행사를 빨리 끝낼 것을 종용했습니다. 20시가 넘어서야 경찰은 혐오세력으로 둘러싸인 비좁은 길로 축제의 참여자들을 몰아넣고 행진시켰습니다. 이 과정에서 많은 참여자들이 혐오세력의 폭력에 노출되어 신체적/정신적 피해를 입었고, 저희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를 비롯한 많은 참여 단위의 깃대가 꺾이는 등(아래 첫번째 사진) 물질적 피해 또한 심각했습니다.

 

이러한 혐오가 종교라는 이름으로 허용될 수 있는 것이 아닌, 그저 소수자에 대한 폭력일 뿐임을 한국사회는 직시해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여기 있다!” 굴다리에 갇힌 참여자들이 외쳤던 구호입니다. 어떠한 방식으로도 성소수자를 한국사회에서 지울 수 없다는 것을 똑똑히 보여주기 위해,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는 굳건히 나아가겠습니다.

 

 

 

부러진깃대.jpg

 

 

 

깃발_밤.jpg

[모집] 서울퀴어문화축제의 기업 스폰서쉽을 모집합니다. (~3/31)
[이벤트] <2019 프라이드 뱅글> 온라인 증정 이벤트
[행사] <잔치는 이쪽: 설날2019>로 따뜻한 명절을 지내보세요!
[공지] 2018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결산내역을 공개합니다.
» [입장문] 인천퀴어문화축제를 폭력과 불법으로써 방해한 혐오세력과 방관으로써 이를 도운 경찰은 지탄을 받아 마땅합니다.
[알림] 공식명칭을 변경합니다 ('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퀴어문화축제'➝'서울퀴어문화축제')
362 [안내] <제11회 성소수자 인권포럼> 중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참여 프로그램들 및 퀴어문화축제 관련 프로그램들을 안내합니다.
361 [안내] 후원자 여러분을 위한 <2019 프라이드 뱅글 증정 이벤트>가 시작되었습니다!
360 [행사] 제4회 서울인권영화제 X 한국퀴어영화제 공동상영회 <퀴어, 인권>
359 [안내] 2018년의 마지막은 후원 바자회 "겨울의 움직이는 벽장"과 함께 하세요!
358 [안내] 후원 바자회 "겨울의 움직이는 벽장"에 물품을 후원해주세요!
357 [모집] 한국퀴어영화제 기획단에서 기획단원을 모집합니다.
356 [모집]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사무처 홍보국에서 통번역팀 기획단원을 모집합니다.
355 [모집] 2019 제20회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 서울퀴어퍼레이드 신입 기획단원을 모집합니다.
354 [안내]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가 2018 제1회 광주퀴어문화축제에 부스행사, 물품지원으로 함께합니다.
353 [안내]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가 2018 제2회 부산퀴어문화축제에 부스행사, 물품지원, 집회참여로 함께합니다.
352 [안내]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가 2018 제2회 제주퀴어문화축제에 부스행사 및 물품지원으로 참여합니다.
351 [안내] 성소수자로서 명절을 즐길 수 있는! "잔치는 이쪽: 추석2018"에 참여해보세요.
350 [이벤트] 케샤 Kesha 내한 공연 티켓 이벤트
349 [안내] 서울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가 2018 제1회 인천퀴어문화축제에 부스행사 및 물품지원으로 참여합니다.
348 [알림] 한국퀴어영화제의 온라인 예매 창구가 열렸습니다.